[쇼핑몰 성장전략 CAMP/강사 인터뷰] “같은 생각, 같은 미션 하에서 일관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바로 브랜딩” 29CM 브랜딩/마케팅 디렉터 전우성님

고객과 만나는 모든 접점에서 ‘어떻게 우리 쇼핑몰의 생각과 미션을 보여줄 수 있을지’ 고민해야 합니다.

좋은 상품을 팔고 가격은 최저가이고 당일 배송에 친절한 CS까지… 모두 갖췄는데 왜 마케팅 비용은 줄지 않을까? 비싼 마케팅 비용을 지출하며 매번 유저의 눈 앞에 직접 다가가야만 하기 때문이죠. 유저가 우리 쇼핑몰을 기억하고 찾아오게 만들고 친구에게 소개까지 하게 만드는 것이 바로 ‘브랜딩’의 힘입니다.

이번 [쇼핑몰 성장전략 CAMP]에서 29cm 브랜딩/마케팅을 총괄하고 계신 전우성 디렉터님이 다시 오고 싶게 만드는 ‘쇼핑몰 브랜딩/프로모션 전략’ 파트를 강의해주십니다. 패션, 라이프스타일 아이템, 문학, 음악까지 어떤 것을 팔더라도 모두 29cm의 색깔 안에 담아내고, 한번 앱을 깔면 다신 지우지 않는다는 마성의 29cm를 만든 그 비결을 살짝 여쭤보았습니다.

[쇼핑몰 성장전략 CAMP] 자세히 보기 >>>


 

안녕하세요.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온라인 셀렉트샵 29CM에서 브랜딩/마케팅 디렉터로 일하고 있는 전우성입니다. 브랜딩과 마케팅에 관한 다양한 기획과 실행을 합니다.

’29CM’ 바로 가기 >>

 

쇼핑몰을 하나의 ‘브랜드’로 만들고자 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해야 할 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우리는 어떤 생각과 미션(목적)을 가지고 있는 브랜드이고, 어떤 모습으로 사람들에게 보이길 원하는지. 그러기 위해서는 서비스와 마케팅, 그 외 우리가 고객과 만나는 모든 접점에서 어떻게 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를 고민해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브랜딩은 마케팅만의 영역은 아니며 서비스를 포함한 모든 부분에 적용될 수 있죠. 그 하나하나가 같은 생각 하에 일관된 모습으로 보여진다면 그것이 브랜딩이 될 수 있습니다.

 

’29CM’가 비슷한 경쟁 쇼핑몰들과 차별화되는 부분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Guide to better choice’라는 명확한 미션이 있다는 것, 그리고 better choice를 guide 하기 위해서 모든 직원이 미션을 인지하고 소비자의 더 나은 선택을 위해 상품을 소개하는 매개체인 글과 이미지에서부터 서비스 전반에까지 신경을 쓴다는 것입니다. 또 하나는 저희만의 크리에이티브 입니다. 늘 남들과 다른 방식을 지향하고 추구합니다. 이런 부분은 저희가 진행하는 프로모션이나 브랜딩, 서비스 전반에서 잘 보여지고 있습니다.

 

29CM는 획기적인 프로모션으로도 유명한데요. 성공적인 프로모션을 위해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은 무엇인가요?

우선 ‘HOW’에 대한 부분입니다. 같은 목적의 프로모션이라도 ‘어떻게’ 크리에이티브하게. 남과 다르게, 위트 있게 전달하느냐에 따라 성공적인 프로모션을 만드는데 영항을 준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이벤트가 효과 면에서도 좋았고, 브랜딩에도 한몫을 하였습니다. 질문의 ‘획기적인 프로모션으로 유명하다’는 문장이 이것을 대변해줄 수도 있겠네요.

즉, 마케팅과 브랜딩을 다른 영역이 아닌 동시에 생각하고 기획, 접근하고 있습니다. 그 후에는 어떤 매체를 통해서 이것을 전달할 때 가장 효과적일지를 고민합니다.

 

29CM에서 진행했던 프로모션 중 디렉터님 개인적으로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기억에 남는 프로모션이 많은데요. 그중 최근에 진행한 루시(Lucy)가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프로모션이라기 보다는 새로운 방식의 앱 푸시 서비스인데요. 다른 프로모션도 그렇지만 이 서비스는 저희가 얼마나 남들과 다르고. 감성과 브랜딩을 중요시 하는지를 잘 보여줍니다. 오픈한 지 얼마 안 된 서비스라서 아시는 분이 아직은 많이 없으실 것 같은데요. 루시는 기존 쇼핑몰에서 광고로만 전달하던 앱 푸시 메시지를 광고가 아닌 사용자와 브랜드 간의 소통의 창으로 접근한 프로젝트입니다.

‘Lucy’ 보러 가기 >>

광고라면 그것이 반복되었을때 결국 스팸으로 인지가 되며, 브랜딩에는 도움이 되지 않죠. 오히려 앱을 삭제하는 경우까지 생기게 됩니다. 루시는 이런 광고 메시지를 탈피하여 직접 사용자에게 푸시 메시지를 통해 말을 건냅니다. 안부를 묻기도 하고, 루시가 좋았던 글이나 음악을 알려주기도 하고 때론 속마음을 털어놓기도 하며 사용자와 소통하려고 합니다. 오픈한지는 한 달 정도 되었는데요. 그 새 루시 팬들도 많이 생기고, 말 걸어주는 그 자체로 고맙다, 매일 말 걸어줬으면 좋겠다는 메일도 많이 오는 걸 확인하고 있는 요즘입니다. 루시 메시지만을 개인 블로그에 모아두시는 분도 생겼고요. 기존 앱 푸시 광고 메시지에선 상상도 할 수 없었던 부분입니다.

 

개인적으로 브랜딩/마케팅을 잘한다고 생각하시는 사이트 혹은 좋아하는 사이트가 있다면 알려주세요.

우선 해외 브랜드는 유명한 사례가 많아 생략하고요. 국내 사례는 사이트는 아니지만 쿠팡맨입니다. 쿠팡이 아닌 ‘쿠팡맨’. 사실 쿠팡맨은 브랜딩으로 접근한 서비스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로켓배송에 특화된 서비스죠. 쿠팡에서는 로켓배송을 핵심으로 밀고 있지만 저는 로켓배송의 성공은 빠른 배송의 편리함도 있겠지만, 오히려 쿠팡맨의 감동(?)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인터뷰를 읽으시는 분들이 쿠팡맨을 경험해보셨는지 모르겠지만, 쿠팡맨의 섬세한 친절함에 감동한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쿠팡맨을 더 자주 만나고 싶고, 그것은 약간의 가격 차이가 있더라도 쿠팡에서 주문하게 만드는 이상한 마력을 만들어 냅니다. 쿠팡맨 때문에 쿠팡의 브랜드 이미지도 더 좋아졌고요. 매출도 당연히 늘었으리라 생각합니다. 이런 점에서 봤을때 쿠팡맨으로의 접근은 (의도치 않았을 수도 있지만) 훌륭한 브랜딩/마케팅 케이스로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참, 그리고… 저희도 잘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쟁사와의 차별화된 쇼핑몰을 운영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점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가장 첫 시작이자 중요한 점은 우리가 지향하고자 하는 모습이 혹은 우리만의 차별화가 소비자에게 잘 전달되는지 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어떤 생각과 목적을 가지고 서비스/프로모션/그 외 다양한 부분에 적용하느냐가 중요할 것이고요. 남들과 같은 생각과 방식으로 운영한다면 차별화는 힘들고 결국 비슷해질 뿐입니다. 모두 비슷하니 회사 간에 경쟁도 더 치열할 테고요. 그렇다면 결국 가격 경쟁 밖에는 남지 않는 것 같습니다.

 

이번 패스트캠퍼스의 [쇼핑몰 성장전략 CAMP]에서는 어떤 내용을 전달해주실 예정이신가요?

저희도 아직 작은 회사라서 ‘전략’이라는 단어는 좀 거창하고요. 29CM는 어떤 생각을 가지고 서비스의 다양한 영역에서 그것들을 어떻게 보여주고 있는지에 대한 부분과. 저희만의 차별화된 브랜딩 및 프로모션 사례들을 자세히 소개할 생각입니다.

 

그간의 경험을 통해 예비 쇼핑몰 창업자분들에게 한마디 해주신다면?

만들고자 하시는 쇼핑몰의 미션을 명확히 정하시고, 최대한 그것들이 서비스에서 보여질 수 있도록 접근하는 것이 좋습니다. 브랜딩은 큰돈을 들여서 광고하고 로고와 심볼을 만들고 하는 것에서 시작하지 않고요. 소비자에게 보이는 서비스의 작은 부분에서부터 시작된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끝으로 만나뵙게 될 수강생분들에게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비록 짧은 시간이지만, 이 시간을 통해 브랜딩이라는 것을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고, 몸담고 계신 쇼핑몰에선 어떤 것들을 우선 생각 해볼 수 있을까를 고민해보는 시작점이 되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고객의 마음 속에 꽂히는 차별화 된 쇼핑몰을 만들고 싶다면?

[쇼핑몰 성장전략 CAMP] 자세히 보기 >>>

Recent Posts